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없음

유퀴즈 황대헌 선수 허리가 끊어진 상태

by 달콤하디슈 2022. 3. 5.

1.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금메달, 은메달 획득한 황대헌

이번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에서 쇼트트랙 남자 5000m 계주 은메달과 쇼트트랙 남자 1500m 금메달을 목에 걸고 돌아온 황대헌 선수!

유퀴즈 방송을 보고 이래서 국가대표구나, 이래서 베이징에서 그런 대우를 받고도 금메달을 목에 걸었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어요.

정말 베이징 올림픽에서의 황대헌 선수는 최민정 선수와 함께 인간승리에 가까운 활약을 펼쳤죠.

체력적으로 한계를 넘어서고 정신적으로도 한계를 넘어선 멋진 선수들이예요.

그리고 황대헌은 개인종목 금메달과 남자 계주 은메달 획득으로 1억 3000만 원금의 포상금을 수령할 예정이라고 해요.

정말 너무너무 축하합니다!

2. 유퀴즈 동계올림픽 남자 쇼트트랙 국가대표 출연

3월 2일 방송된 tvN <유퀴즈> 에서는 남자 쇼트트랙 국가대표팀 (곽윤기, 김동욱, 황대헌, 박장혁, 이준서)이 출연했습니다.

방송에서는 중국의 편파 판정으로 인해 쇼트트랙 남자 1000m 준결승 경기에서 '뒤늦은 레인 변경 반칙'으로 실격이 된 이야기도 선수들이 직접 전해주었는데요. 당사자인 황대헌 선수는 "'이런 판정이 나올 수 있구나' 했다. 끝난 거니 다음 경기에 신경을 써야겠다"며 그 당시의 마음을 이야기해주었죠.

이후 그는 보란 듯이 쇼트트랙 남자 1500m에서 금메달을 따서 온 국민을 환호하게 만들었죠.

"'내 몸에 아무도 손을 못 대게 해보자'란 생각으로 경기에 임했고 심판들도 인정할 수밖에 없는 경기를 만들고 싶어 아웃코스로 추월했다"라고 말하더라고요.

MC 유재석의 "누가 연습량이 많나"라는 질문에는 곽윤기 선수가 주저 않고 "황대헌 선수"라고 답했습니다.

3. 연습량이 가장 많은 황대헌 선수 허리 상태는?

황대헌은 일곱 살 때부터 혹사하는 운동량을 많이 소화했다고 하는데요.

쇼트트랙 타는 형들 뒤에서 100바퀴를 쫓아다녔다고 하네요.

이렇게 많은 연습량으로 인해 중학교 3학년 때 허리가 주저앉았다는 황대헌 선수...

지금은 허리뼈가 끊어져있다고 해요.

허리뼈는 끊어져있고 허리를 근육의 힘으로 지탱하고 있다는데요!

정말 놀라울 뿐이에요.

이런 몸상태인 황대헌 선수가 가장 연습량이 많다니...

황대헌 선수는 훈련을 할 때 "누가 이기나 해보자"라는 마음으로 훈련을 한다고 하죠.

주위에서도 이런 황대헌 선수를 보고 미련하다고도 많이 말한다고 해요.

성격상 힘들고 아파도 꼭 해내고 넘어가야 한다는 황대헌 선수!!!

황대헌 선수에게는 몸도 아프지만 마음도 아팠던 일도 있었는데요.

바로 임효준 선수와의 사건입니다.

임효준은 대표팀 훈련 도중 남자후배의 바지를 잡아당겨 신체부위를 드러나게 한 혐의로 기소되었었는데요.

​그때 그 후배가 바로 황대헌 선수였다고 해요.

지금 임효준은 중국으로 귀화를 하고 중국에서 선수로 활동 중이죠.

그 당시 임효준에 대한 누리꾼들의 반응은 "이해는 하겠는데 하필 중국이냐?"

"잘못하고 도망간다."

"가는 건 본인선택이지만 중국 스카우트 제의 왔을 때 한국에서 뛴다고 해놓고 결국 중국 가는구나"

등등 실망스러워하는 반응이 대다수였지요.

지금은 물론 더 실망스럽지만요.

정말 그 당시 황대헌 선수는 얼마나 심적으로 힘들었을지... 그런데도 훈련을 가장 많이 했다니!

알면 알수록 놀라운 쇼트트랙 국가대표 황대헌 선수!

앞으로도 많이 응원합니다.

황대헌 선수가 출연하는 <유 퀴즈>를 못 보셨다면 3월 6일(일) 저녁 6시 30분 방송되는 SBS ‘집사부일체’를 꼭 시청해보세요.

<집사부일체>에는 베이징 동계올림픽 금메달리스트 황대헌, 최민정이 출연한다고 해요. 황대헌 선수는 물론이고 최민정 선수까지 ‘집사부일체’ 멤버들과 특별한 쇼트트랙 경기도 펼친다고 하니 정말 기대가 됩니다.

2022 베이징 올림픽의 열기가 아직도 활활 타오르고 있어요.

금의환향한 선수들이 다양한 TV 프로그램에 출연하면서 베이징 올림픽에서의 이야기도 듣고 선수들의 케미까지 볼 수 있답니다.

동계올림픽에 대한 이 관심이 오래오래 지속되길 바래요.

 

댓글0